본문 바로가기
  • 대추골사랑방 / 월하이야기
고마리이장이야기

고마리이장의 생각

by 고마리이장 2022. 8. 30.

8월29일 경술국치일 행사중 비가내리기 시작하여 오늘까지 계속 비가내린다. 하늘도 당시 슬픔을 비로서 표현하고 있다. 이제는 인민의 역사가 새로운 미래를 꿈꾼다.

'고마리이장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역국 한그릇  (0) 2022.09.17
고마리이장의 생각  (0) 2022.08.30
우리집 화분  (0) 2022.08.27
30년전 나의 모습  (0) 2022.08.25
다살림에서 따뜻한 점심  (0) 2022.08.06
우리집식물  (0) 2022.07.31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