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마리이장이야기

친구가준 옥수수

by 춘파春坡 2024. 6. 30.

오늘은 친구가준 옥수수를 삶아 밥에 넣고 옥수수밥을 해먹어야겠습니다.

'고마리이장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카시아꽃  (0) 2024.05.15
월하텃밭  (0) 2024.05.15
정당심판 선거혁명  (0) 2024.01.12
춘파작업(웹자보)  (0) 2023.12.03
나와 함께한 사람들. . .  (1) 2023.12.03